상단여백
HOME 자동차
싹 바뀐 신형 쏘나타…美 보스사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탑재
신형 쏘나타 보스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 AVN화면(현대차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이달 중순 공식 출시 예정인 신형 쏘나타에 보스(BOSE)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이 탑재된다.

현대자동차는 보스와 함께 개발한 고성능 사운드 시스템을 신형 쏘나타에 적용한다고 11일 밝혔다. 해당 사운드 시스템은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인스퍼레이션 모델에는 기본 탑재된다.

미국의 오디오 제조사인 보스가 현대차와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공동개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형 쏘나타에는 기존 LF쏘나타에 적용된 8개(프리미엄 사운드 기준) 스피커 보다 4개 더 많은 12개의 스피커가 적용된다. 중형차급에 12개의 프리미엄급 스피커가 적용되는 것은 신형 쏘나타가 최초다.

 

 

 

 

 

 

보스프리미엄 사운드 배치도(현대차 제공)© 뉴스1

스피커는 전면 중앙 1개, 양쪽 측면 2개, 프론트 도어에 각각 2개, 리어 도어 각 1개, 중앙 1개, 양쪽 측면 2개로 구성된다.

보스만의 특허기술인 센터포인트(Centerpoint)도 적용된다. 이 기술은 2개 채널의 스테레오 음원을 차량 환경에 적합한 서라운드 입체 음향으로 변환하는 시스템이다.

속도 연동 음향 보정 기술도 새롭게 탑재된다. 차량 속도와 음원 크기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음량 및 음색을 자동으로 최적화하는 기술이다. 볼륨을 조정할 필요 없이 안정적인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

한편 사전계약이 진행 중인 신형 쏘나타 가격은 Δ스마트 2346만~2396만원 Δ프리미엄 2592만~2642만원 Δ프리미엄 패밀리 2798만~2848만원 Δ프리미엄 밀레니얼 2994만~3044만원 Δ인스퍼레이션 3289만~3339만원가량에 책정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