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은행
국민銀, 안강현·석승훈 사외이사 신규 추천
(KB국민은행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김영신 기자 = KB국민은행은 사외이사 후보로 안강현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장과 석승훈 서울대 경영대학원 교수를 추천했다. 권숙교·유승원 현 사외이사는 재선임한다. 임기가 끝나는 박순애 사외이사가 물러나고 새로 2명을 추천하면서, 사외이사 총원은 기존 4명에서 5명으로 늘어났다.

국민은행은 14일 공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사외이사 선임은 21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에서 최종 확정한다.

안강현 원장은 연세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같은과 대학원에서 법학 학·석사, 상법 박사 학위를 땄다. 제25회 사법시험에 합격한 뒤 한미합동 법무법인 리서처치프(Researcher Chief)와 대한상사중재원 국제중재인 등에서 일한 법률 전문가다. 국민은행은 안 원장에 대해 "명망 있는 법률전문가로서 법률분야에 충분한 지식과 경험을 갖췄다"고 했다.

석승훈 교수는 서울대에서 경영학 학·석사, 미국 펜실베니아대학교에서 보험학 석·박사 학위를 받은 리스크 관리 전문가다. 서울시립대 경영학부 조교수와 카이스트 테크노경영대학원 부교수를 지냈다. 국민은행은 "석 교수는 리스크관리전문가로서 리스크분야에 충분한 지식과 경험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