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대림산업, 브랜드 가치 3357억원…국내 첫 50위 진입
광화문 D타워© 뉴스1


(서울=뉴스1) 김종윤 기자 = 대림산업이 인터브랜드가 선정한 '2019 베스트 코리아 브랜드 톱50'에 신규 진입했다.

11일 대림산업에 따르면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10조 9861억원·영업이익 8525억원을 기록하며 최대치를 기록했다.

인터브랜드는 세계 최대 브랜드 컨설팅 그룹이다. 매년 브랜드 가치를 평가해 글로벌 100대 브랜드를 선정하고 있다. 2013년부터 동일한 평가 방법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50대 브랜드를 뽑았다.

대림산업은 Δe편한세상 Δ아크로 Δ글래드를 보유하며 지속해서 강화하고 있다. 올해 창사 이래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하기도 했다. 인터브랜드가 대림산업의 브랜드 가치를 3357억원으로 평가한 이유다.

대림산업 관계자는 "원가 개선 노력과 다양한 사업 개발을 통한 성장동력 확보를 높게 평가받았다"며 "포트폴리오를 강화해 브랜드 가치 재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