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자동차
현대차 베트남 국민영웅 박항서 감독에 싼타페 전달
사진 왼쪽부터 응우엔 안뚜안 탄콩그룹 회장, 박항서 감독, 이영택 현대차 아태권역본부장(현대자동차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베트남 국민 영웅인 박항서 감독이 현대차 싼타페를 탄다.

현대차와 베트남 합작 파트너 탄콩그룹은 11일 탄콩그룹 사옥에서 박항서 감독에게 싼타페를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박항서 감독은 지난해부터 아시아축구 연맹 U-23 챔피언십 준우승, 아시안게임 4강, 아세안축구연맹 스즈키컵 우승,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8강을 일궈내며 현지에서 국민영웅으로 불리고 있다.

이번에 박 감독에게 전달된 차량은 '메이드인 베트남' 싼타페다. 올해 초부터 현대차와 탄콩그룹의 베트남 생산합작법인인 HTMV에서 생산되는 제품이다.

현대차는 지난해 베트남 시장에서 전년(2017년) 대비 2배가 넘는 5만5924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사상 최초로 5만대 판매를 넘어선 것으로 시장점유율은 토요타에 이어 2위인 19.4%를 기록했다.

올해 1분기 기준 누계 판매는 전년 대비 35% 증가한 1만4080대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싼타페는 현지에서 1185대가 판매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 1월 탄콩그룹과 판매 합작 법인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연간 10만대 판매 체제 구축에 나서고 있다"며 "국위선양에 앞장 선 박 감독에게 싼타페를 전달함에 따라 브랜드 가치 제고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는 베트남 10만대 판매 체제 구축을 목표로 HTMV의 3교대 근무 체제와 2공장 증설 등을 추진하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