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일동제약, 1Q 영업이익 78억원…전년比 20% 증가
일동제약. © News1


(서울=뉴스1) 이영성 기자 = 일동제약은 올 1분기 영업이익 78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했다고 30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291억원으로 8.6% 늘었다.

이는 전문의약품 실적호조에 따른 영향이다. 올해부터 동아에스티와 공동마케팅을 진행 중인 기능성소화불량증치료제 '모티리톤'과 제2형당뇨병약 '온글라이자'·'콤비글라이즈' 그리고 고혈압·고지혈증 복합제 '텔로스톱' 등이 매출을 견인했다. 컨슈머헬스케어 시장에서도 기능성화장품 '퍼스트랩'과 종합건강기능식품 '마이니' 등이 선전했다.

또 일동제약은 보유 중인 바이오기업 셀리버리 지분을 매각해 67억원 투자이익을 실현했다. 일동제약은 현재 셀리버리와 파킨슨병 신약물질 ‘iCP-Parkin’을 공동연구 중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신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