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금융종합
금투협회장 출사표 정기승 부회장 "자본시장 튼튼하게 만들 것"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 © 뉴스1


(서울=뉴스1) 정은지 기자 =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이 제5대 금융투자협회장에 도전하면서 "증권·자산운용·부동산신탁업계를 아우르는 금융투자업계의 일꾼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 부회장은 4일 "고 권용원 회장이 재임 중 추진해온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계의 과제와 미래를 조속히 실현하는 것이 고인에 대한 보답이자 업계의 소원"이라며 출마 동기를 밝혔다.

그는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 변화와 제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응해야 하는 금융산업 중에서 무엇보다 자본시장과 금투업계의 역할이 중차대한 때"라며 "자본시장 혁신과제를 조속히 마무리해야 할 상황이고 협회의 내부혁신도 시급한 과제"라고 말했다.

정 부회장은 "한국은행, 금융감독원, 금융회사 등에서의 경험을 토대로 자본시장 및 금융투자업에 전반을 담당해왔다"며 "정부, 국회, 감독당국, 언론 등과도 원만한 관계를 형성해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자본시장의 미래와 금투업계 발전을 위해 유용한 네트워크를 가진 준비된 역량과 실행력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주요 과제로 Δ자본시장의 혁신과제 및 세제 개편 등의 차질없는 추진 Δ금융투자업계 신뢰 회복 급선무 Δ협회 조직의 신속한 혁신과 통합을 제시했다.

정 부회장은 "자본시장을 튼튼하게 만들고 금투업계를 듬직하게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