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신종 코로나 우려에"…남영비비안, 마스크 1백만장 공급 계약 체결
 


(서울=뉴스1) 배지윤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의 확산으로 마스크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남영비비안이 대규모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

남영비비안은 KF94 방역마스크 '뉴크린웰 끈조절 스타일 황사방역용마스크' 100만장을 '케이팝굿즈'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

현재까지 남영비비안의 방역마스크 수출 물량에 대한 문의 수량은 3000만장 이상으로 집계됐다. 추가 주문 문의도 이어지고 있어 공급 계약은 앞으로도 계속될 전망이다 .

남영비비안은 생산시설 확충도 고려하고 있는 상태이다. 남영비비안 관계자는 "현재 판매하고 있는 마스크의 총 재고량을 모두 소진한 상태"라며 "생산 즉시 공급할 수 있도록 물류시스템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

이어 "현재 생산량만으로는 수요를 맞출 수 없어 추가적인 생산시설 증설도 고려 중"이라며 "전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이슈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비상근무체제를 가동 중인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

한편 남영비비안이 판매중인 'KF94 뉴크린웰 끈조절 스타일 황사방역용마스크'는 평균 0.4 ㎛ 크기의 입자를 94% 이상 차단하는 제품이다. 입체적인 디자인으로 미세먼지와 외부로부터 균유입을 차단하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