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금융종합
KB금융, 대구 의약품 무료 배송·사천연수원 치료시설로 제공
 


 KB금융그룹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 지역 주민들을 위해 사천연수원을 생활치료시설로 제공하고, 무료 '의약품 배송 서비스'도 시작한다.

KB금융그룹은 그룹 비상경영위원회에서 논의한 지원 방안들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먼저 KB금융은 특별 재난재해지역으로 선포된 대구·경북지역의 의료 서비스 사각지대 최소화에 나섰다. 이를 위해 지역아동센터의 도움을 받는 저소득 가정 약 1만2000 가구를 대상으로 의약품 배송 서비스를 6월말까지 무료 지원할 계획이다.

이 서비스는 최근 보건복지부에서 한시적으로 허용한 '전화 진료 및 처방' 제도를 활용해 이용할 수 있다. 이용자가 전화로 병원 진료를 받은 후 조제 희망 약국을 지정하면 병원에서 해당 약국으로 처방전이 전송된다. 이후 KB금융그룹과 제휴한 배송 전문업체에 의약품 배송 서비스를 신청하면 조제한 의약품을 무료로 배송 받을 수 있다.

또 생활치료시설이 부족한 상황 발생시 경남 사천시 소재 '사천연수원'을 경증생활 치료시설로 제공하기로 결정했다. 정부·지자체의 요청이 있을 시 제공할 예정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