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수출입銀, 외화표시 기업어음(CP) 10.2억달러 발행

 한국수출입은행(www.koreaexim.go.kr, 은행장 방문규, 이하 ‘수은’)은 최근 금융시장 여건이 악화된 상황속에서 지난 19일 이후 외화 표시 기업어음(CP : Commercial Paper)을 발행해 총 10.2억달러를 조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외화표시 기업어음(CP)이란 신용상태가 양호한 금융기관이나 기업이 외화 단기자금조달을 목적으로 해외금융시장에서 발행하는 단기채권이다.
 수은은 주로 유럽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지난 19일 6개월물 3억달러, 20일 9개월물 3억달러 및 6개월물 0.2억달러, 그리고 23일 9개월물 4억달러 발행 등 3 영업일동안 총 10.2억달러를 조달했다.
 수은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금융시장 변동성이 커진 상황속에서도 해외에서 CP 발행에 성공했다"면서 "수은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외화조달기관인 만큼 기존의 구축된 네트워크를 통해 외화자금을 조달해서 우리 기업에 필요한 자금을 원활히 공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데일리머니  webmaster@thedailymoney.com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머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