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소식 전남
광양시,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에 따른 예방수칙 준수 당부제주·전남지역 첫 출현, 생후 12개월에서 만12세는 접종 필수
   
▲ 광양시청
[데일리머니] 광양시보건소는 전남과 제주지역에 일본뇌염 매개모기가 올해 처음 발견되어 지난 26일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가 발령됨에 따라 일본뇌염 예방수칙를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일본뇌염은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는 매개모기에 물렸을 경우 발생하는 감염병으로 99% 이상은 무증상 또는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지만, 일부에선 급성 뇌염으로 진행될 수 있고 뇌염의 경우 20∼30%는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

일본뇌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 활동 시 밝은색의 긴 바지와 긴 소매의 옷을 입어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노출된 피부나 옷에 모기기피제를 사용하거나 모기를 유인할 수 있는 진한 향수와 화장품 사용을 자제해야 한다.

또한, 가정 내에서 방충망 또는 모기장 등을 설치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하며 국가예방접종대상자인 생후 12개월에서 만 12세 이하 아동은 표준예방 접종일정에 맞춰 필수적으로 완료해야 한다.

이정희 보건소장은 “전남에서 일본뇌염 매개모기가 발견된 만큼 일본뇌염 매개모기 서식지로 의심되는 관개수로와 물웅덩이 등의 소독을 철저히 해 감염병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경숙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숙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