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증권
NH투자증권 고객은 GS25에서 ATM 수수료 '무료'
GS25-NH투자증권 © 뉴스1


 편의점 ATM(CD)을 통해 현금인출 거래 시 수수료를 면제하는 서비스가 주요 은행에 이어 증권사까지 확대되고 있다.

GS리테일은 NH투자증권과 23일 전략적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MOU를 통해 편의점 GS25는 올해 6월 1일부터 GS25 내 ATM(CD)을 통해 NH투자증권의 고객이 현금 인출 거래를 할 때 출금 수수료를 면제한다.

종합자산관리계좌(CMA)를 개설하고 체크카드를 발급받은 NH투자증권의 고객은 GS25 내 ATM(CD)을 통해 증권사와 동일한 조건으로 현금 인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GS리테일은 올해 NH투자증권, 삼성증권과 MOU를 체결하며 증권사 고객을 대상으로 한 금융 서비스를 적극 확대하고 있다.

GS25에서 ATM(CD)을 이용하는 고객 중 35% 이상이 추가로 상품 구매하고 있으며, 가맹점의 추가 매출 증대 효과가 연간 92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이다.

한편 GS25에서 출금 수수료 없이 이용 가능한 금융사는 NH투자증권, 삼성증권 등 증권사 2개와 신한은행, KB국민은행, 우리은행 등 주요은행 8개다.

GS리테일 관계자는 "GS25 ATM(CD)을 통한 연간 거래액이 11조원을 돌파하는 등 이용 고객이 매년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며 "은행, 증권사 등 다양한 금융사와의 제휴를 지속 확대해 이용객의 편의를 높이는 한편 가맹점의 신규 고객 창출 및 매출 증대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