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보험
오렌지라이프, 신한생명과 미래건강예측 AI서비스 ‘헬스톡’ 공동 론칭
오렌지라이프가 신한생명과 미래건강예측 AI서비스 헬스톡을 공동 론칭한다

신한생명(대표이사 사장 성대규)과 오렌지라이프(대표이사 사장 정문국)는 2021년 7월 양사 통합을 앞두고 고객 건강증진을 위한 미래건강예측 AI서비스인 ‘헬스톡’을 공동 론칭한다고 8일 밝혔다.

양사의 공동 서비스 론칭은 처음 진행되는 것으로 이를 통해 두 회사의 고객들에게 통합사의 혁신 서비스를 미리 선보일 수 있게 됐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인공지능 전문기업 셀바스AI와 협업해 양사 고객 및 가망고객에게 최적의 검사 결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맞춤형 미래건강예측 AI서비스를 개발했다.

이 서비스는 고객이 응답한 간단한 문진 결과와 한국인의 12년간 검진 정보 약 500만건을 비교 분석하는 베이직 서비스, 실제 건강검진결과까지 포함해 심도있게 분석하는 프리미엄 서비스 등으로 구성된다. 개인별 건강검진 결과를 바탕으로 간암, 위암, 대장암 등 6대 암을 비롯해 당뇨, 심장 질환 등 10가지 주요 질병에 대해 4년 내 발생확률값을 제공한다. 검진 정보 약 500만건의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고객의 검진 정보, 문진 정보 등 개인 의료정보를 분석하는 인공지능(AI) 건강예측솔루션을 활용하고 대한민국 최고 의료기관들과 함께 개발·검증해 신뢰성이 입증되었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 FC(재정 컨설턴트)에 연락하여 정보제공동의를 하면 누구나 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개인별 예측결과에 전문 FC의 상담까지 더해져 더욱 구체적인 보장 설계가 이뤄진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보험 가입 이후에도 고객의 건강 상태를 주기적으로 점검해 고객이 건강한 생활 습관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이기흥 오렌지라이프 부사장과 임상현 신한생명 본부장은 한목소리로 “신기술을 쫓기보다는 보험의 본질에 집중하고 고객의 라이프 스타일을 지속적으로 연구하여 그에 걸맞은 혁신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언론연락처:오렌지라이프 PR&커뮤니케이션부 이지현 차장 02-2200-9348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조해림  webmaster@thedailymoney.com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