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LS전선아시아, 올 3분기 영업이익 51억…전분기 대비 800% 증가
LS-VINA 공장 내경© 뉴스1


 LS전선아시아는 13일 올해 3분기 매출액 1459억원과 영업이익 51억원의 잠정실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매출은 6%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20% 감소했다.

전분기 대비로는 각각 8%와 827% 증가한 것으로 LS전선아시아는 3분기 실적 반등의 주요 원인으로 베트남 시장의 전력 프로젝트 재가동으로 인한 배전(중?저압) 부문과 글로벌 통신 시장에서의 통신(광케이블?UTP) 부문의 수익성 회복을 꼽았다.

회사는 향후 베트남 전력기간사업의 성장성을 고려하면 인프라 투자가 계속돼 향후 실적에도 긍정적일 것으로 보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4월과 5월 중 정부의 인프라 투자와 외국인직접투자를 통해 유입되는 한국계 프로젝트 등이 전면 중지돼 회사의 수익성이 크게 저하했으나, 이후 베트남 시장의 회복세가 시작되면서 LS전선아시아의 베트남 2개 생산법인(LS-VINA, LSCV)의 지속적인 수주로 3분기부터 반등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라며 "하반기는 코로나19로 인해 지연됐던 프로젝트 들이 점차 실현되기 시작 하면서 실적의 추가 개선이 예상된다"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