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CEO
LS전선, 전기안전공사와 '해상풍력' 부문 기술협력
LS전선의 해저 케이블 제품 모습(LS전선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주성호 기자 = LS전선은 한국전기안전공사와 '해상풍력사업 기술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력을 통해 해상풍력단지 사용 전 검사 표준화, 해저 케이블의 안전기준 확보 등에 힘을 합칠 계획이다.

김형원 LS전선 에너지사업본부장 전무는 "그린뉴딜 정책에 따라 해상풍력발전의 활성화가 예상되지만 국내에는 아직까지 해저 케이블의 사용과 안전 등에 대한 규정이 없다"면서 "전력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관련 규정을 조속히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초고압 해저 케이블은 업계의 기술력이 집약된 제품으로서 전 세계적으로 LS전선을 포함해 5개 업체들만 생산하고 있다.

LS전선은 지난달에도 한국석유공사와 부유식 해상풍력발전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는 등 관계 기관과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