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차바이오텍 3Q 영업이익 108억…매출 1770억, 최대 분기매출 기록
© 뉴스1


(서울=뉴스1) 음상준 기자 = 차바이오텍(대표이사 오상훈)은 올해 3분기 연결기준 매출 1770억원,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108억원과 23억원을 달성했다고 13일 공시했다. 분기 매출로는 사상 최대 기록이다.

3분기 누적 매출액은 미국을 중심으로 한 해외 의료네트워크 매출 증가와 CMG제약, 차케어스 등 국내 종속회사의 고른 성장 덕분에 전년동기 대비 1212억원(32.5%) 증가한 4947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영업이익은 해외 병원들의 실적 호조로 전년동기 대비 약 83억원 증가했다.

별도 재무제표 기준으로 3분기 누적 매출액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전년동기 대비 28억원(12.7%) 감소한 194억원을 기록했다. 임상시험을 위한 연구개발(R&D) 집중 투자에도 불구하고 영업손실은 1억원에 그쳤다. 이는 전년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7억원 증가했기 때문이다.

차바이오텍은 미국 텍사스 A&M대학과 연계해 세포치료제 핵심원료인 '바이럴 벡터'를 생산하는 '마티카 바이오테크놀로지'를 본격 가동하는 등 세포치료제 개발과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는 "신속한 임상을 통해 세포치료제 상용화에 속도를 내고, 글로벌 CDMO 사업 등 기술 경쟁력 기반의 수익을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편집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