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카드
신한카드, 블록체인 신용결제 시스템 일본 특허 등록
 


 신한카드는 블록체인과 신용 결제를 접목한 기술 '여신 가상화폐 생성 장치 및 여신 가상화폐 관리 장치(블록체인 신용결제 시스템)'가 일본 특허청에서 특허 등록 결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신한카드에 따르면 블록체인상에서 신용거래 프로세스를 구현한 것은 업계 최초다. 그간 금융권에서 블록체인 기술은 송금이나 개인 인증 등의 제한적인 용도로만 사용돼 왔다.

이번에 특허 등록된 기술은 가상화폐 발급부터 일시불, 할부 등의 신용결제, 가맹점과의 정산까지 이어지는 신용카드 거래 전반적인 프로세스를 블록체인으로 구현할 수 있게 설계했다.

블록체인 신용결제 시스템을 사용하면 카드 결제를 위해 가맹점과 카드사 사이 중계기관(VAN사 등)을 둔 지금의 형태에서 벗어나 고객과 가맹점이 직접 연결된 효율적인 결제 방식의 설계를 만들 수 있다.

모바일 기반 결제에 활용할 경우 고객이 사용하는 신한PayFAN 애플리케이션(앱)과 가맹점주용 앱을 블록체인 기반으로 실시간으로 연결하는 방식을 사용해, VAN사·PG사 없이 앱 간에 직접 결제할 수 있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First본부장은 "국내외에 걸쳐 기술 선점의 기반이 마련됐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효율적이면서 동시에 보안성이 우수한 서비스로 결제시장 패러다임을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