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제2금융
P2P 투자 플랫폼 ‘펀펀딩’,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 가입

P2P 투자 플랫폼 ‘펀펀딩’,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 가입

P2P 투자 플랫폼 ‘펀펀딩’(대표 김재열)이 한국P2P금융협회의 심사 기준을 모두 충족해 지난달 20일 신규 회원사로 정식 등록되었다고 밝혔다.

국내 P2P 시장의 급격한 성장과 5월 P2P 가이드라인 시행이 맞물리면서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 여부는 투자자들에게 기업의 신뢰도를 가늠할 수 있는 요건 중 하나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최근 한국P2P금융협회가 회원사 승인 요건 추가를 통해 위험 업체를 더욱 철저히 검증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면서 회원사 여부는 투자 전 반드시 체크할 기준으로 부상할 전망이다.

추가된 승인 요건은 △제3자 예치금 관리 시스템 △연체율 및 부실률 공시 △투자 위험 고지 △가이드라인 기준 준수 △업체 실사 등이며 현재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로는 약 50개 업체가 등록되어 있다.

펀펀딩은 부동산 건축자금 상품으로 시작해 공공기관 상품을 잇따라 선보이며 공공기관 채권 담보 상품 전문 업체로 연이은 성장세를 보여 왔다.

지난해 9월 론칭한 P2P 투자 플랫폼 펀펀딩은 7월 10일 오픈한 제119호 상품까지 성황리에 마감하며 누적 대출액 127.8억원, 평균 연 수익률 15.3%, 연체율 및 부실률 0.0%, 상환율 72.3%를 기록했다.

펀펀딩 김재열 대표는 “이번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 가입과 더불어 계속해서 즐겁게 투자할 수 있는 투자 상품을 제공할 방침”이라며 “앞으로 협회 회원사로 활동함으로써 P2P금융의 발전과 펀펀딩의 공정하고 투명한 운영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부동산 건축자금 상품에서 공공기관 채권 담보 상품 전문으로 상품 영역을 확장한 펀펀딩은 차별화된 상품을 제공하고 있다.

펀펀딩 및 투자 상품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펀펀딩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베네핏소셜 개요

펀펀딩은 혁신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 시스템을 변화시켜 나가는 베네핏소셜 주식회사의 P2P 금융 서비스다. 부동산 건축자금 상품을 시작으로 공공기관 채권 담보 상품 전문 P2P 플랫폼으로 자리잡은 펀펀딩은 2016년 9월 론칭 이후 현재까지(7월 12일 기준) 평균 연수익률 15.3%, 상환율 71.9%, 연체율 0.0%, 부실률 0.0%을 기록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한영주 기자  hyj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