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제2금융
IBK캐피탈, 청각장애인 인공달팽이관 수술비 지원으로 사랑의달팽이에 5000만원 기부
왼쪽부터 IBK캐피탈 최현숙 대표와 사랑의달팽이 김민자 회장이 기부금 전달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회장 김민자)는 IBK캐피탈(대표 최현숙)이 청각장애인의 인공달팽이관 수술비 지원으로 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16일 밝혔다.

IBK캐피탈은 IBK기업은행이 100% 지분을 갖고 있는 자회사로 도움이 필요한 장애인·아동·노인·미혼모 등 사회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기부금은 사랑의달팽이를 통해 저소득층 청각장애인 10여 명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비 지원으로 소리를 찾아주고, 이들이 사회로 나가 소통하고 자립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사랑의달팽이 김민자 회장은 “청각장애인에게 인공달팽이관 수술은 소리를 듣는 것을 넘어 한 사람의 인생을 변화시키는 큰 선물이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이렇게 뜻 깊은 후원을 해 주신 IBK캐피탈에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사랑의달팽이는 인공달팽이관 수술을 받은 이들의 언어 재활을 돕기 위해 ‘소리모아’ 캠페인을 진행 중이다. 대중의 참여로 소리를 모아 동영상 소리 교재를 제작해 무료 배포하는 이 캠페인은 ‘소리모아 캠페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사랑의달팽이 개요

사단법인 사랑의달팽이는 듣지 못하는 이들에게 소리를 찾아줘 잃어버렸던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는 복지단체이다. 이를 위해 사랑의달팽이는 매년 경제적으로 소외된 청각장애인들에게 인공달팽이관(인공와우) 수술과 보청기를 지원하고 있으며 난청에 대한 사회적 편견을 해소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또한 청각장애 유소년들이 어려운 악기를 다루면서 자신감을 회복할 수 있도록 하고 당당히 사회의 일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클라리넷앙상블연주단’을 결성해 아이들의 사회 적응을 돕고 있다. 사랑의달팽이는 문화 행사를 통해 난청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다 함께 소통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 인식 전환 사업도 함께 펼쳐가고 있다.

언론연락처:사랑의달팽이 대외협력팀 양지혜 팀장 070-4322-4135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조주연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