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분석
KB증권, 한국전력 영업이익 감소 불가피…목표가 하향 조정

[이투뉴스] KB증권은 2일 한국전력에 대해 원전이용률 회복에도 영업이익 감소가 불가피하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4만2000원에서 3만9000원으로 내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강성진 연구원은 "6월과 7월 원전이용률이 각각 72%, 80%인 점을 고려해 올해 하반기 원전이용률 전망치를 기존 70%에서 76%로 상향 조정했다. 하지만 3분기 영업이익은 1조1000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61.8% 감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그는 "이는 발전연료 단가 상승이 전기요금에 전혀 반영되지 않았기 때문"이라며 "이에 따른 영업이익 감소 효과는 9434억원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강 연구원은 "한국전력의 올해 연간 영업이익 전망치를 기존 6408억원에서 538억원으로 91.6% 하향 조정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전기요금 인상 시점에 대한 가정을 올해 10월에서 내년 1월로 3개월 연기했다"며 "여름 폭염에 이은 집중호우 여파로 정부의 공공요금 억제 의지가 강화된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

< 저작권자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