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금융종합
캠코, 우정사업정보센터 옛 청사 매각 나선다매수 계약조건 완화로 투자 리스크 해소 및 매각 촉진 기대
(사진제공:캠코) 우정사업정보센터

[서울=글로벌뉴스통신]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는 12월 4일(화) 서울시 광진구 자양동 680-81 소재 舊)우정사업정보센터 청사를 공공자산처분시스템인 온비드(www.onbid.co.kr)를 통해 재매각한다고 밝혔다.

캠코는 금번 매각에서 매수자의 투자 리스크 및 불확실성을 해소하고 매각을 촉진하기 위해 매수자에게 계약금 및 중도금 환급이 가능한 계약해제권*을 부여하는 등 계약조건을 완화하기로 했다.

이번 매각 물건은 우정사업정보센터 청사로 사용되던 부지 및 건물 등으로 '13년 3월 해당 센터가 전남 나주로 이전해 현재 공실상태로 관리 중이다.

우정사업정보센터 옛 청사는 위치상 강변북로 및 올림픽대로 등 간선도로 진출입이 용이하고 동서울종합터미널 및 지하철 2호선 구의역과 인접하여 대중교통 접근성이 뛰어나다. 또한 주변에는 광진구청 등 공공기관과 어린이대공원, 스타시티 등 생활편의시설도 다양하게 조성되어 있다.

특히 해당부지는 올해 1월 자양5재정비촉진구역으로 지정되어 인접부지에서 개발 중인 복합업무단지와의 시너지효과는 물론 동서울터미널 현대화사업 등 인근지역 개발계획에 따른 후광효과도 기대되어 투자자들은 관심을 가져볼만 하다.

캠코는 금번 매각을 통해 도시환경정비사업 활성화에 기여하는 한편 인근 지역의 생활환경 개선에도 크게 일조할 계획이다. 이번 입찰은 12월 4일(화)부터 12월 18일(화)까지 진행되며, 자세한 사항은 온비드 홈페이지 내 부동산 > 공고메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따른 혁신도시 건설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혁신도시특별법)에 따라 종전부동산 매입공공기관으로 지정된 캠코는 지난 '11년 말부터 총 7건의 종전부동산을 매입하고 4건을 성공적으로 매각함으로써 공공기관의 원활한 지방이전을 지원하는 등 정부의 국토균형발전 정책 추진에 기여하고 있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