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쿠쿠전자, 상반기 영업이익 587억 전년比 24%↑…"주방가전 약진"
쿠쿠전자 초고온 3구 인덕션레인지. (쿠쿠전자 제공) © 뉴스1


 쿠쿠전자가 상반기 인덕션 레인지, 식기세척기, 프리미엄 밥솥 등을 중심으로 주방가전 매출이 고르게 성장하면서 영업이익과 매출액이 모두 증가하는 호실적을 기록했다.

쿠쿠전자는 올 상반기 매출액이 3108억원, 영업이익이 58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4%, 24% 증가했다고 13일 밝혔다.

쿠쿠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 대신 집밥을 먹는 빈도가 늘고 식사 준비부터 조리, 식사 후 정리하는데 드는 가사노동 시간도 함께 증가해 주방가전 수요가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제품은 인덕션레인지로 올해 상반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95% 증가했다.

식기세척기 매출도 크게 늘어 전년 동기 대비 175% 증가했다. 특히 6인용 카운터탑 방식의 식기세척기는 같은 기간 294% 성장세를 보이며 식기세척기 실적을 견인했다.

프리미엄 밥솥 트윈프레셔 역시 올해 상반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62% 성장했다. 쿠쿠는 프리미엄 밥솥을 구매하는 타깃층을 세분화하고 이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가격과 용량에 대한 옵션을 확장한 제품을 신규 출시하면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6월 새로운 주방 가전 품목으로 선보인 에어프라이어도 올해 상반기 매출이 작년 하반기 대비 200% 증가하며 빠른 시장 점유를 보였다. 또한 지난 2~6월 전자레인지 판매량도 전년 동기 대비 100% 증가하는 등 다양한 품목의 주방가전이 고른 상승 실적을 나타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