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설/부동산
반도건설, 3100억원 규모 화성 장안택지지구 아파트 공사 수주
화성 장안택지지구 공동주택 1595가구 건립 신축공사 조감도,(제공=반도건설)© 뉴스1


 반도건설은 지난 14일 3100억원 규모의 '화성 장안택지지구 공동주택 1595가구 건립 신축공사' 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은 경기 화성시 장안면 사랑리 477번지 일원에 지하 1층~지상 26층 14개 동 전용면적 59~84㎡ 1595가구를 새로 짓는 사업이다. 올해 말 착공하며, 2022년 초 분양 예정이다.

단지는 기아자동차 화성공장, 현대·기아차 연구소와 인근 약 11개 산업단지의 중심에 있다. 근로자 5만5000여명의 배후수요를 뒀다. 주변 광역버스 정류장과 조암시외버스터미널이 있어 광역버스로 서울 사당역까지 1시간30분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단지 바로 앞에 장안여자중이 있으며 장안초등학교, 삼괴중학교, 삼괴고등학교 등도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단지 바로 옆에 약 2만1343㎡ 규모의 대형 근린공원이 신규로 조성될 예정으로 쾌적한 생활환경을 누릴 수 있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화성 동탄, 송산에 이어 장안지구에서도 또 한번의 분양성공 신화를 보여줄 것"이라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반도 유보라’만의 기술력과 특화 상품으로 지역 랜드마크 대단지 뿐 아니라‘고객이 살기 좋은 집’,‘생활하기 편한 집’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한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