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대한해운, 3분기 영업익 553억원…전년比 36.6%↑
SM PUMA 선박© 뉴스1


 SM그룹 해운부문 계열사 대한해운은 3분기 연결기준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40.5%, 36.6% 증가한 3097억원과 553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당기순이익은 1209억원이다.

연결기준 3분기 누적 매출은 21% 증가한 8036억원, 누적 영업이익은 29% 늘어난 1417억원을 올렸다. 대한해운은 "해운 시황 개선과 유가상승, 사선 3척 신규 확충 및 부정기선 선대 조정 및 원가절감으로 실적이 개선됐다"고 말했다.

대한해운은 재무건전성도 최근 5년내 최고 수준이라고 강조했다. 부채비율은 전년말대비 292.1%에서 168.6%로 123.5%p 개선됐고, 자기자본비율은 25.5%에서 37.2%로 11.7%p 개선됐다고 설명했다.

김만태 대한해운 대표는 "변화하는 시황 등 영업환경 변화에 철저히 대응하고 준비한 결과 역대급 실적을 달성했다"며 "올해도 목표 이상 실적을 달성하여 주주님들의 기대에 부응토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조해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