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카드
신한카드, 블록체인 기술 기반 전자출입명부 ‘제주안심코드’로 코로나 방역 나서
신한카드가 블록체인 기술 기반 전자출입명부 제주안심코드로 코로나 방역에 나선다

신한카드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디지털 혁신으로 코로나 방역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 전자출입명부 서비스인 ‘제주안심코드’를 신한pLay(이하 신한플레이)에서 이용할 수 있다고 19일 밝혔다.

제주안심코드는 코로나19 확산 예방 및 효율적인 역학조사를 위해 아이콘루프와 제주도가 공동 개발한 블록체인 전자출입명부 서비스이다. 제주도 내 음식점 등에 고객이 방문할 때 본인 스마트폰 카메라로 매장에 비치된 QR코드를 ‘제주안심코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찍으면 출입인증이 완료된다.

신한카드가 제주안심코드를 신한플레이에 탑재함으로써 제주도 내 다중이용시설 방문 시 별도 애플리케이션 설치 없이 신한플레이로 전자출입명부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제주안심코드 도입을 시작으로 아이콘루프와 함께 블록체인 기반 신기술 영역에 대한 공동 R&D를 진행해 블록체인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협력을 지속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신한카드는 제주안심코드 신한플레이 탑재를 기념해 제주도에서 신한플레이에서 제주안심코드를 인증하고 신한카드로 1만원 이상 결제한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5000명에게 1000 마이신한포인트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유태현 신한카드 디지털퍼스트본부장은 “코로나 확산으로 신기술을 활용, 국가적인 방역 인프라 확충에 기여한다는 ESG 관점에서 제주안심코드를 신한플레이에 도입하게 됐다”며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의 새로운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에 발맞춰 고객이 더욱 편리하게 금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에 기반한 새로운 결제 영역을 개척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언론연락처:신한카드 홍보팀 02-6950-8466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조주연 기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주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