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R/기업실적
임재영 애경산업 대표, 자사주 6000주 매입…"책임 경영 의지"
  • 조해림 김현주 기자 khj@thedailymoney.com
  • 승인 2022.05.23 11:19
애경산업 회사전경.


 애경산업 고위 임원들이 잇따라 자사주를 매입하며 '책임 경영' 의지를 표명했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임재영 애경산업 대표이사를 비롯한 고위 임원들이 자사주를 매입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웠던 대내외 경영 환경을 극복하고 책임경영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로 분석된다.

임 대표이사는 이날 책임 경영의 일환으로 6000주를 매입했다. 취득 단가는 1주당 1만7418원으로 총 매입 금액은 약 1억450만원이다.

송기복 상무와 김남수 상무도 각각 2000주를 매입했다. 취득 단가는 각각 1만6974원, 1만7061원이다. 각 매입 금액은 약 3390만원, 3410만원 규모다.

이로써 송 상무와 김 상무가 보유하게 된 주식은 각 4675주·5010주다.

이 밖에 선보경 전무는 1100주(취득단가 1만7012원, 매입 금액 1870만원)를, 정창원 상무는 2000주(취득단가 1만7009, 매입 금액 3400만원)를 매입했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어려웠던 대내외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엔데믹 시기에 맞춰 책임경영을 통해 지속 성장해 나가겠다는 의지로 봐달라"고 말했다.

한편 애경산업의 주가는 23일 오전 11시께 1만7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는 전일 종가(1만7050원) 보다 0.29% 오른 수치다.

조해림 김현주 기자 khj@thedailymoney.com  chohealim@thedailymoney.com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해림 김현주 기자 khj@thedailymoney.com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