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은행
카카오뱅크 상반기 최대 실적…순이익 1238억 원

카카오뱅크는 상반기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6.8% 불어난 1238억 원이라고 3일 공시했다. 상반기 기준 최대 실적이다.
 
상반기 영업이익도 전년 동기보다 21.7% 증가한 1628억 원으로 마찬가지로 최대 기록을 세웠다고 카카오뱅크는 밝혔다. 고객 증가와 이자 이익 확대, 플랫폼?수수료 비즈니스 성장 등에 힘입었다는 설명이다.
 
다만 2분기를 기준 삼았을 땐 당기순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7.7% 감소한 570억 원이었다. 영업이익도 6.8% 줄어든 744억 원으로, 카카오뱅크는 미래 경기 전망을 반영한 충당금을 적립한 영향이라고 밝혔다.
 
2분기 말 기준 카카오뱅크의 고객 수는 1917만 명으로, 반년 만에 118만 명 늘었다. 작년 말 고객수는 1799만 명이었다. 연령별 고객 비중은 20대 25%, 30대 26%로 2030 세대가 전체의 절반 이상이었다. 40대는 23%, 50대 이상 18%, 10대 8%였다. 
 
수신 잔액은 전년 말보다 3조 1547억 원 늘어난 33조 1808억 원이었고, 여신 잔액도 같은 기간 25조 8614억 원에서 26조 8163억 원으로 증가했다. 카카오뱅크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의 월간활성이용자수(MAU)는 역대 최다인 1542만 명(닐슨미디어 디지털 데이터 기준)으로 뱅킹앱 1위를 유지했다. 플랫폼 부문에서는 주식계좌 개설수가 누적 600만좌를 넘어섰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CBS노컷뉴스 박성완 기자 pswwang@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컷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