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금융산업 카드
신한카드, ‘KT 신한카드 체크’ 출시

신한카드, ‘KT 신한카드 체크’ 출시

신한카드(사장 임영진)가 KT(대표 황창규)와 제휴해 통신 요금을 캐시백해주는 체크카드 ‘KT 신한카드 체크’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먼저 ‘KT 신한카드 체크’는 KT 통신요금(휴대폰, 인터넷, TV, 집전화, 인터넷전화, 유무선 결합상품 등) 자동이체 시 한 달에 최대 5천원까지 캐시백 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전월 50만원 이상 이용 시 5천원을 캐시백 해주고, 전월 30만원 이상 이용 시 3천원을 캐시백 해준다.

이와 함께 GS25 편의점에서 5%, CGV에서도 10% 캐시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전월 30만원 이상 이용 시 적용되며, 각각 월 최대 2천원까지 캐시백된다.

한편, LG V30과 삼성 노트8 등 새롭게 휴대폰을 구매하는 고객이라면 ‘KT 슈퍼할부 라이트플랜 신한카드’로 할인받을 수 있다.

올해 말까지 이 카드를 이용해 장기 할부로 구입하는 경우 전월 실적에 따라 2년간 최대 48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LG V30의 경우 5만원의 추가 캐시백 혜택도 누릴 수 있다.

신한카드는 통신요금을 아껴주는 KT 제휴 신한카드로 월납요금 지출 비용을 줄일 수 있을 것이라며 신규 출시 된 ‘KT 신한카드 체크’는 생활 편의 가맹점들에서의 혜택도 제공해 인기카드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영주 기자  hyj

<저작권자 © 데일리머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